본문 바로가기

아이폰기능

(5)
아이폰 유용한 팁 (ver 1.4 - 2016.5.23 update) ​ ​​​​​----(2016.5.23)---- ​​[올레 스마트 Tip] 알아두면 편한 사람들이 모르는 아이폰의 숨은 기능들 ​ 외관상 아이폰은 최소한의 버튼과 간결한 디자인으로 구성되어 있어 다른 휴대기기와 다르게 기능 버튼이 따로 존재하지 않습니다. 그로 인해 아이폰을 사용하는 유저들이 아이폰의 기능을 100% 활용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요! 오늘 소개해 드리는 아이폰의 숨은 기능에 대한 설명으로 아이폰의 활용을 높여보도록 하겠습니다! 그럼 지금부터 이미지와 함께 아이폰의 숨겨진 기능에 대해 알아볼까요? ​​한참을 내린 글, 스크롤 제일위로 올리기 ​ 아이폰으로 인터넷 뉴스나 인터넷 글을 집중하여 한참을 읽다가 갑자기 맨 위로 올라가고 싶을 때! 내린 만큼 계속 위로 스크롤을 올려야 하여 귀찮으셨..
아이폰 유용한 팁 (ver 1.3 - 2016.5.16 update) ​ ​​​​​----(2016.5.16)---- ​​아무도 모르는 아이폰 활용팁 5가지 설명서를 따로 읽지 않아도 쉽게 쓸 수 있는 아이폰? 다 옛말이다. 매년 늘어나는 새로운 기능에 어디에 어떤 항목이 있는지 헷갈릴 만큼 비대해졌다. 꼼꼼히 뒤져보지 않으면 알 수 없는 기능도 많다. 일상에서 흔히 쓰는 기능이지만 잘 모르는 5가지 팁을 소개한다. ​​1. 앱 캐시 삭제하기 다운로드 데이터를 임시 저장하는 '캐시' 기술은 동일한 데이터의 반복 다운로드를 방지한다. 스마트폰의 경우 패킷 사용량과 배터리 소모량을 줄이는 장점 때문에 사파리 등 많은 앱에서 캐시 기술이 활용되고 있다. 페이스북, 트위터도 예외는 아니다. 게시물에 포함된 사진 및 동영상, 콘텐츠 등 다양한 데이터를 다시 보기 ..
아이폰 유용한 팁 (ver 1.2 - 2016.5.13 update) ​ ​​​​​----(2015.5.13)---- ​​최신 추가된 아이폰 활용 팁 7가지 설명서를 따로 읽지 않아도 쉽게 쓸 수 있는 아이폰? 다 옛말이다. 매년 늘어나는 새로운 기능에 어디에 어떤 항목이 있는지 헷갈릴 만큼 윈도우 이상으로 비대해졌다. 꼼꼼히 뒤져보지 않으면 알 수 없는 기능도 많다. 일상에서 흔히 쓰는 기능이지만 잘 모르는 7가지 팁을 소개한다. ​​1. 시리가 더 똑똑해졌다. ‘시리 제안’ iOS 9에서 ’시리’ 능력이 더 많아졌다. 전에는 나의 음성을 인식하고 날씨를 알려주고 이따금씩 농담을 주고받는 기능이었다면 iOS 9은 나의 행동 패턴을 분석하고 우선 처리를 하는 비서에 가까운 존재로 진화하고 있다. 홈 화면을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스와이프 하면 나타나는 ’Siri 제안‘은 그런..
아이폰 유용한 팁 (ver 1.1 - 2016.5.10 update) ​ ​​​고수로 가는 아이폰 활용팁 7가지 설명서를 따로 읽지 않아도 쉽게 쓸 수 있는 아이폰? 다 옛말이다. 매년 늘어나는 새로운 기능에 어디에 어떤 항목이 있는지 헷갈릴 만큼 비대해졌다. 꼼꼼히 뒤져보지 않으면 알 수 없는 기능도 많다. 아이폰 활용 고수로 가는 7가지 팁을 소개한다. ​​1. 사파리에서 파일 업로드하기 사피리는 원칙적으로 파일 업로드를 지원하지 않는다. iOS 8까지 예외적으로 사진’만’ 업로드할 수 있었다. 워드 문서, PDF 등 다른 파일 포맷은 업로드가 불가능했다. 그런데 iOS 9 사파리는 그런 제약이 없어졌다. 윈도우처럼 파일 업로드를 할 수 있다. HTML INPUT 태그 ‘(input type="file”)’가 포함된 웹 페이지의 경우 컴퓨터 웹 브라우저처럼 파일 이름 ..
아이폰 유용한 팁 (ver 1.0) ​ 아이폰이 인기를 끄는 이유는 뭘까? 직관적인 인터페이스와 앱스토어라는 생태계가 큰 힘이 됐을 것이다. 애플 특유의 깔끔한 디자인 역시 아이폰의 매력 중 하나다. 하지만 아이폰에는 밖으로 드러난 기능 외에도 잘 찾아야 보이는 숨겨진 기능들이 적지 않다. 잘 알려져 있진 않지만, 알고 보면 유용한 기능 7가지를 소개한다. ​​1. ’.com’ ‘.kr’ 한 방에 입력하기 잡지나 전단지에 기재되어 있는 URL을 아이폰에서 입력해야 할 때가 이따금 있다. 웹 페이지라면 그냥 클릭하면 되겠지만 종이니까 그게 안 된다. URL을 입력할 때 꼭 따라 붙는게 ‘.com’ 또는 ‘.kr’ 등 도메인인데 문자와 기호를 오가는 은근히 귀찮은 작업이다. 몰랐겠지만 사실 한 번에 쉽게 입력할 수 있다. 사파리에서 URL을 ..